[GJ포토] 김선영, '2022 더룩오브더이어 클래식 최우수상 수상'

▲ 최우수상 수상자 김선영, 시상자 더룩오브더이어코리아 염창엽 조직위원장, 2020 더룩오브더이어클래식 대상 이진숙, 2019 최우수상 한동균 / ⓒ이대웅 기자

 (서울=국제뉴스) 이대웅 기자 = 국내 유망 시니어 모델을 발굴하는 '2022 더룩오브더이어 클래식(THE LOOK OF THE YEAR CLASSIC)' 모델 콘테스트 본선 대회가 지난 28일 서울 광진구 그랜드 워커힐 호텔 서울 비스타홀에서 열렸다. 이날 최우수상을 수상한 김선영이 더룩오브더이어코리아 염창엽 조직위원장, 2020 더룩오브더이어클래식 대상 이진숙, 2019 최우수상 한동균과 함께 기념 포즈를 취하고 있다.

김선영은 "시니어의 막둥이라 생각지도 못한 큰 상을 수상하게 되서 너무나 영광입니다. 앞으로 시니어 모델로서 열심히 활동 하라는 뜻으로 받아들이고, 저희 대회와 멋진 선배님들에게 폐를 끼치지 않는 모델로 활동하겠습니다. 이번 대회를 계기로 더 많은 매체에 인사 드리고 싶고, 10대 20대 못지 않은 시니어로서 끌어줄 수 있는 모델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라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한 '더룩오브더이어 클래식'는 시니어 모델들이 참여해 경합을 펼치는 국내 최대 규모의 모델 대회다. 이날 본선대회는 지난 두 번의 예선을 거친 50명의 시니어 모델들이 올랐으며, 패션쇼 무대에서 자신의 워킹과 탑포즈를 유감없이 선보이는 장으로 펼쳐졌다.

한편, 더룩오브더이어 클래식의 주체인 '더룩오브더이어'는 패션 종주국 이탈리아에서 1983년 시작된 대회로 지젤 번천을 비롯한 신디 크로포드, 나오미 캠벨, 린다 에반젤리스타 등 세계적인 톱모델들을 배출한 권위 있는 대회다. 입상자에게는 로마컬렉션과 보그 매거진에 참여하게 되며 파리컬렉션에서 데뷔 무대를 장식하는 기회가 주어진다.

All Posts
×

Almost done…

We just sent you an email. Please click the link in the email to confirm your subscription!

OKSubscriptions powered by Strikingly